신비한 학교사전 141 ~ 150



모두가 고생하는 수능 날에 특히 맘 고생이 심한 사람은
고딩들 시험 보는데 억울하게 감독관 끌려온 중학교 교사다.

<신비한 학교사전 141>


생기부를 소리 내어 읽으면
ㅁ발음 하느라 입술이 부르튼다.
#함 #임 #됨 #
<신비한 학교사전 142>

집이든, 방학 중이든, 외국이든, 우주든 상관없이
학생 사안이 발생하면
무조건 교사에게 책임과 해결을 떠넘기면 된다.

<신비한 학교사전 143>


학급 전체의 친목과 소통을 위한 행사를 열고 나면
그때부터
파벌이 생기고 반목과 따돌림 헬게이트가 열린다.

<신비한 학교사전 144>


교사의 정치적 중립은 지켜야 할 의무임과 동시에
특정 정파의 정치적 외압에서 보호받을 권리이다.

<신비한 학교사전 145>

옳은 말 보다 빈말이

정신 건강에 서로 좋다.

<신비한 학교사전 146>


예비역은 군대 다시 가는 악몽에 시달리고
교사는 애들이 선생 말을 안 듣는 악몽에 시달린다.

<신비한 학교사전 147>

교사들은 수업 방법, 상담법, 교육관, 교사관, 학생관, 인권 감수성, 학급 경영에 저마다의 신념을 갖고 있다.

자기가 경험하지 못했던 상황이 들이 닥치기 전까지는.

<신비한 학교사전 148>


생기부는 끝나야 끝나는 게 아니다. 생기부에는 원래 끝이 없다. 생기부는 내려놓아야 '끝내' '버릴' 수 있다. <신비한 학교사전 149>




교사에게 '한 해의 끝'은 12월 31일도 아니고, 까치까치의 설날도 아니다. 아쉬운 한 해를 마무리하고 다음 연도를 걱정하는 교사의 '한해의 끝'은 생기부 마감날과 3월 1일 사이 어딘가에 걸쳐있다. <신비한 학교사전 150>













;; ;;
더보기

안태일

EBS 미래를 여는 교육 MC /KBS 라디오 공부가 재미있다 출연진/너도 모르는 네맘 나는 알지 저자/아이스크림 원격 연수원 사회 교실 강사/MBC 스페셜 '선생님 마이크로 교실을 깨우다'/소통 강사/진로 특강 강사/스마트 워크 강사/안태일 학교시집/탤짱닷컴 tv/출제해서 생긴일